해방 후 미국은 한반도에 반공국가의 건설과 자유민주주의 정권의 수립을 원하였고,

이런 방향으로 한국의 정치를 주도해 나가려 했다.

이러한 이유로 초기에 신탁통치안을 중심으로 소련과의 협상을 시도하고,

미군정은 표면적으로 특정 정파를 지지하지 않는다는 입장을 내세우며 중간파를 육성하려 힘썼다.

그러나 이와 같은 두 시도는 모두 수포로 돌아갔고,

1947년부터 미소 냉전과 남북한 분단의 고착화 현상이 본격화 되었다.

이러한 현상은 한반도에서의 미국의 궁극적 전략목표인 대소견제가 한민당을 중심으로 한

보수 우파를 적극적으로 등용하고, 좌파를 탄압하는 결과를 낳았다.

제 1공화국이 수립된 후에도 미국정부는 이승만 정권이 독재적이고 부패하다고 여겨

이승만 정권에 대한 불만을 견지하고 있었다.

자유민주주의 이데올로기를 추구하는 미국의 입장에서는 이승만 정권의 반민주주의적 성향에 대한

반대가 당연한 것이었다.

비록 이승만 대통령에 부정적인 견해를 가진 미국이었지만

결과적으로는 미국의 지지를 등에 업었던 이승만 정권은 그 시작에서부터 미국과 불가분의 관계를 맺었다.

미국은 한국이 전략적 가치가 낮다고 평가하고 주한 미군의 철수를 결정하였다.

미국의 군사 원조 삭감은 이승만이 추진하려고 했던 미국의 막강한 군사력을 통한

북진통일의 달성이 불가능함을 의미하는 것이었다.

또한 자본주의 체제를 바탕으로 설립된 대한민국은 당시 미국의 경제적 원조를 통하여

자본주의를 유지할 수 있었다.

그래서 미국은 이승만 정권의 전시기에 걸쳐서 이승만의 자의적 권력 행사가 발견될 때마다

환율조정 등의 경제 압력과 경제 원조를 삭감하는 방법으로 정책 추진에 압력을 가하였다.

기본적으로 미국은 대한민국의 내정에 불간섭한다는 원칙을 고수하였으나

국내 정치적 상황이 점점 악화되자 미국의 대내 안보를 유지하기 위해

국가보안법 파동, 경향신문 폐간 등의 일련의 사태에 대해 미 정부는 강경한 자세를 취하며

이승만에 대해 지속적으로 반대적 성향을 드러냈다.

결국 이승만의 독재로 인하여 4·19 민주화 운동이 일어나자

당시 주한 미대사는 이승만을 방문하여 이승만의 하야를 권유하는 등

대한민국의 민주화 운동을 적극 지지하였다.

즉, 이승만 정권의 몰락에 미국의 역할도 상당했다고 할 수 있다는 것이다.

참고문헌 : 파워볼사이트추천https://expom.io/

Avatar

By admin

댓글 남기기